골프존데카 시계형 거리측정기 ‘aim W11’ 출시
골프존데카 시계형 거리측정기 ‘aim W11’ 출시
  • 민경준
  • 승인 2021.03.18 09: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용자 최적화 구성·터치감
원터치 퀵 플레이 등 강점
전 세계 170개국 사용 가능

글로벌 골프 거리측정기 전문 기업 골프존데카(대표이사 정주명)는 최근 시계형 거리측정기 신제품 ‘골프버디 aim W11’을 출시했다.

신제품은 골프존데카 거리측정기 브랜드 ‘골프버디 aim(Accurate, Innovative, Measurable의 약자)’ 시리즈다.

사용자에 최적화한 사용자 환경(UI)을 바탕으로 한 프리미엄 기능(△스마트홀 뷰 △그린 언듈레이션 뷰 △원터치 퀵 플레이 △다이내믹 샷 디스턴스 △고저 차 보정 △디지털 기록관리)과 부드러운 터치감이 장점이다.

골퍼 위치에 따라 자동으로 홀 뷰가 확대되는 스마트홀 뷰 기능을 활용하면 티박스에서 그린까지 코스 전경을 한눈에 볼 수 있어 눈에 보이지 않는 벙커, 해저드까지 확인할 수 있다.

그린 언듈레이션 뷰 기능을 활용하면 그린 높낮이를 파악할 수 있어 전략적 경기 운용에 도움을 준다. 다이내믹 샷 디스턴스는 시작한 위치부터 이동한 최종 위치까지의 비거리 확인이 가능하다.

거리측정기로 골프장과 골프 코스를 확인하려면 일반적으로 여러 번의 터치 과정이 필요하다.

하지만 골프버디 aim W11은 ‘원터치 퀵 플레이’ 기능을 통해 한 번의 터치만으로도 간편하게 골프장 및 코스 정보를 확인할 수 있다. GPS는 물론 GLONASS 위성 신호를 수신해 끊김 없이 정확한 거리 정보를 제공한다.

뿐만 아니라 아이콘 클릭 한 번으로 그린 언듈레이션 및 일반 그린 핀 조정 화면을 쉽게 변경할 수 있는 토글 기능도 탑재했다.

한 번의 충전으로 45홀 연속 라운딩이 가능한 초대형 600mAh 배터리를 사용했으며, IPX7 수준의 방수 등급으로 제품의 활용도와 편의성을 극대화했다.

이외에도 스코어 기록을 손쉽게 관리할 수 있는 디지털 기록 관리 기능은 물론 8종의 워치 페이스 기능과 2종의 스트랩으로 골퍼의 개성을 살린 나만의 거리측정기를 꾸밀 수 있도록 했다.

골프존데카 정주명 대표이사는 “현재 골프용품은 라운드를 위한 장비를 넘어 골퍼의 개성을 나타낼 수 있는 하나의 패션 아이템으로 자리매김했다.이번에 새롭게 선보인 aim W11이 바로 이러한 트렌드에 걸맞은 가심비 시계형 측정기 제품으로 성능, 디자인, 가격 측면에서 고객들로부터 긍정적인 반응을 얻을 수 있을 것이라 기대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자사가 보유한 골프 코스 빅데이터를 바탕으로 전 세계 골퍼들에게 편리한 거리 정보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골프버디 aim W11 신제품에 대한 정보 및 문의는 골프존데카 및 골핑, 골프존마켓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제품은 골핑(온라인)과 골프존마켓(온·오프라인)에서 구매할 수 있다.

골프존데카의 골프버디 제품은 전 세계 170개국, 약 4만여 개 골프장의 거리 정보를 바탕으로 미국, 유럽 등 전 세계 대부분의 국가에서 사용할 수 있는 높은 활용도를 자랑한다.

이처럼 차별화한 경쟁력을 구축하기 위해 골프존데카는 최신 골프 코스 변화량 모니터링 시스템을 통해 주간 평균 100개 이상의 골프 코스 DB를 업데이트하고 있으며 스마트폰용 골프 앱인 ‘Golfwith GOLF GPS(골프위드)’ 등 다양한 골프 모바일 앱 서비스 개발 및 연구에 힘쓰고 있다.


  •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서현로 184 (엘지분당에클라트) 1차 1208호
  • 대표전화 : 031-706-7070
  • 팩스 : 031-706-7071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주현
  • 법인명 : (주)한국골프산업신문
  • 제호 : 골프산업신문
  • 등록번호 : 경기 다 50371
  • 등록일 : 2013-05-15
  • 발행일 : 2013-09-09
  • 발행인·편집인 : 이계윤
  • 골프산업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3 골프산업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golfin7070@hanmail.net
ND소프트